여자맹장  위치와 맹장염 초기증상


 

사람들은 남자맹장과 여자맹장 위치가 다르다고 알고 있습니다.

정말 남자와 여자의 맹장 위치가 다른지, 그리고 맹장염 초기증상은 어떠한지

알아볼까 합니다

 

맹장염이란


소장의 말단부에서 대장으로 이행하는 부위에 붙어 있고, 10cm 정도의 충수 돌기에

생기는 염증을 맹장염이라고 합니다.

보통 맹장염의 경우는 수술적 절제가 필요한 급성 복통을 일으키고, 급성 충수염

이라고 부릅니다.

 

 

맹장염 원인


맹장염의 원인은 기생충, 이물,굳은 변덩어리나, 장 or  충수 주위의 염증등에 의해

충수가 폐쇄되어 발생한다고 합니다.

 

 

 

여자맹장 위치


남자와 여자의 맹장 위치는 다르다는 말들이 정말 많은데

사실은 남자와 여자 맹장 위치는 오른쪽 하복부로 똑같답니다.

 

 

 

 

맹장염 초기증상


맹장병 환자의,  95%이상은 복통, 즉 오른쪽 하복부 통증을 느낀다고 합니다.

80%정도에게는 구토와 식욕부진, 국소적 복부압통, 발열, 오심등이 나타나는데요

초기때에는 상복부 통증만 모호하게 느껴지다가 점차 오른쪽 하복부에 국한되어

통증이 발생하게 됩니다.

정확한 위치는 개인마다 충수돌기의 위치가 조금씩 다르기 때문에 오른쪽 하복부에

통증을 느끼는 사람들이 대부분이지만, 오른쪽 옆구리쪽에 통증을 느끼기도 합니다.

또한, 충수돌기가 골반 내에 위치하는 경우에는, 배변후에도 잔뇨감이 남아 변을

더 보고 싶은 증상, 치골 위쪽에 불편함을 느끼기도 합니다.

 

보편적으로 가장 흔히 느껴지는 압통점은 충수의 정상 위치에 해당하는 장골의

오른쪽 전상극에서 5cm 정도 떨어진 곳에 있는 맥버니점 인데요

오른쪽 다리를 구부리고 누운 자세를 취하면 통증이 나아지기도 한다고 해요

 

맹장염 진단


 

맹장염 진단은, 환자의 증상, 신체 검진, 백혈구 증가등을 기준으로 판단하게 되는데

복부 초음파나 CT검사가 맹장염 진단에 도움이 되고, 왼쪽 하복부 촉진 시

오른쪽 하복부 통증이 발생하며, 아픈 부위를 눌렀던 손을 떼면 통증이 심해지는

반발 압통이 관찰됩니다.

복부초음파의 경우는 가임 여성, 소아의 매장염 진단에 유용하고,

농양형성, 천공등 유무등을 확인하거나 다른 질환과이 감별에도 유용하게

사용되며, 혈액검사, 소변검사, 엑스레이 검사등이 이용됩니다.

 

 

 

맹장염 치료


 

초기 맹장염이나 가벼운 경우에는 항생제 치료를 시행하고, 대부분은

총수돌기 절제 수술을 하게 됩니다.  수술 전후에 항생제 투여를 해 세균 감염의

위험을 줄이고, 만약 염증이 농양을 형성했을 경우에는 배액관을 삽임해

배농후 항생제를 퉁해 염증을 가라앉힌후 6-12일 후에 충수돌기 절제술을

하게 됩니다

 

 

2021년 정월대보름 그리고 쥐불놀이

 

 

 

 

 

 

 

반응형
Posted by 사용자 ♡ 아로마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