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타등등/일상사

아들이 들었다는 야한 얘기에 빵! 터진 이유

반응형

학교에서 돌아온 아들 녀석이 바쁘냐고 묻는다..

" 왜? 할말 있어?"

한참을 머뭇머뭇 거리던 녀석..

" 엄마! 저 오늘 학교에서 야한 이야기 들었어요.."

" 앵? 초등저학년이 웬 야한 얘기? 누가 야한 애기를 했어? 신성한 학교에서? ㅎㅎ"

궁금했다...도대체 어떤 이야기길래..야하다는 것일까???
아들의 이야긴즉!

수업시간에 같은반  어떤 여자애(누군지 알수 없음 )가 쪽지를 돌렸다고 한다.
선생님이 보면 안되니까 몰래몰래!

헌데 그 내용이 울 아들 놈을 어떤 여자애가 좋아한다는 쪽지였다는 것이다.

수업시간 그 쪽지를 본 몇명의 아이들이 수업이 끝나자 마자 아들녀석한테 쪼르륵 달려가서
어떤 여자애가 아들녀석을 좋아한다는 쪽지를 봤다고 말하더란다..
( 말은 안했지만 아들은 그 여자애가 누군지 알수도 있지 않을까? ㅎㅎ)

아들은 친구의 얘기를 듣고선 넘 야하다고??? ㅡㅡ; 말을 한 친구한테 취소해라고 ㅋㅋㅋ

 



" 너...너..너...혹시 바보아냐? 여자애가 너 좋아한다는게 야한 얘기냐?"
" 네! 야해요..엄청요 "

에휴....울 아들....알고 보니 바보였다....ㅋㅋㅋ;
멍청이 ㅡㅡ;


반응형

'기타등등 > 일상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연애 전문가들은 연애를 잘할까?  (18) 2012.01.12
인생은...  (7) 2012.01.12
아들이 들었다는 야한 얘기에 빵! 터진 이유  (59) 2012.01.11
마음...무엇을 담을래?  (8) 2012.01.10
나는 여자다!  (2) 2012.01.10
어느 집에 살든...부끄러워하지 말자  (18) 2012.01.09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