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도 청도에 가면 운문사라는 절이 있다.
이곳은 여스님들이 공부하는 곳이다.
여스님이 계신 곳이라 그런걸까?
절의 곳곳이 예쁘고 아담했다.





대한불교조계종 제9교구 본사인 동화사의 말사이다. 560년(신라 진흥왕 21)에 신승(神僧)이 창건한 절로 608년(진평왕 30)에는 원광법사가 이곳에 머물면서 크게 중창했다고 한다. 그러나 〈삼국유사〉 권4 원광서학(圓光西學) 및 보양이목조(寶壤梨木條)에 원광법사와 운문사는 관련이 없다고 기록되어 있다. 〈사적기 寺蹟記〉에 따르면 고려시대인 937년(태조 20) 중국 당(唐)나라에서 법을 전수받고 돌아온 보양국사(寶壤國師)가 까치떼의 도움으로 이 절을 짓고 작갑사(鵲岬寺)라 했으나, 943년 삼국을 통일한 태조 왕건이 보양국사가 절을 세웠다는 말을 듣고 많은 전답과 함께 '운문선사'(雲門禪寺)라고 사액한 뒤부터 운문사라 부르게 되었다고 한다. 1105년(숙종 10)에 원진국사(圓眞國師)가 중창한 이후로 많은 고승들이 배출되었으며, 조선시대인 1690년(숙종 16) 설송(雪松)이 임진왜란 때 폐허화된 절을 다시 중건하여 어느 정도 옛 모습을 되찾게 되었다. 현재 이 절에는 조계종 운문승가대학이 설치되어 많은 비구니들의 교육과 연구기관으로서의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경내에는 우리나라 사찰 중 가장 규모가 큰 만세루(萬歲樓)를 비롯하여 대웅보전(보물 제835호)·미륵전·작압전(鵲鴨殿)·금당·강당·관음전·명부전·오백나한전 등 조선시대의 많은 건물들이 남아 있다. 중요문화재로는 금당앞석등(보물 제193호)·동호(보물 제208호)·원응국사비(보물 제316호)·석조여래좌상(보물 제317호)·사천왕석주(보물 제318호)·3층석탑(보물 제678호) 등이 있다.

-출처- 백과사전








여스님들이 계신 곳이라
절은 아기자기한 느낌이었다.

절을 향한 길








바람을 가르며 달리는 차

 볼에 닿는 상쾌한 바람에

숨 쉬는 나를 느낀다.

 아!

가끔은

이렇게.....이렇게....

가는거야...

 이 길의 끝에 다다를 때까지

잠시 여유를 즐기며

살아 있음을 느끼며..

반응형

'일상다반사 > 여행길위에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통도사의 여름  (2) 2010.01.01
환타지아의 가을풍경  (1) 2009.10.25
땅에서 느끼는 어린 시절의 추억  (103) 2009.08.29
장대한 솔숲의 향기로운 운문사  (80) 2009.08.26
화왕산엔 추억이 있다.  (73) 2009.08.10
울산 대왕암 공원에 가보니  (64) 2009.08.04
Posted by 사용자 ♡ 아로마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09.08.26 12: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사용자 ♡ 아로마 ♡ 2009.08.26 1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담에 앤이랑 데이또 가보세요~^^

      두개글 올리면 하나가 밀렸나요?
      음..님은 거의 두개이상은 올리니까...
      우훗~
      전 지난번에 장난친다고 강력 항의 했더니
      미운털 박혀 가지고 베스트도 잘 안주던데.
      뒤로 민다고 지랄했더니 이젠 밀지는 않아도
      울며 겨자 먹기로 사람들 읽지도 않는 시간인
      늦은 야밤에 베스트 주던디~
      그에 비하면 님이야~ 복 받은거죵~하하하~
      넘 욕심 부리지 마요~

      베스트~ 그까이꺼~
      열린편집자가 주는게 아니고
      다음뷰에서 지네들이 맘 내키는대로 선택하는거니까
      ㅎㅎ

      즐거운 하루 되세요~

  3. BlogIcon 민시오™ 2009.08.26 12: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절은.. 항상 여유로움을 느끼게 해주는 것 같아요..
    잔잔한 느낌..

  4. BlogIcon 유쾌한 인문학 2009.08.26 1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헉 열차표 끊고왔어요. 미션 컴플리투~~~

    울 촌이 청도 근처라 운문사 자주 놀러댕겼는데.ㅋㅋㅋ

  5. BlogIcon 모과 2009.08.26 15: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가본 적이 있는데 비구니 스님들이 직접 밭농사를 하는 모습과 절 에서 보이는 큰바위 얼굴이 기억에 남습니다.
    청도는 감이 유명하지요?

  6. BlogIcon 박씨아저씨 2009.08.26 15: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운문사에는 비구니 스님들이 수도하는곳이 있죠^^
    파르라니 깍은머리 박사꼬깔에 감추오고~ㅎㅎㅎ

  7. BlogIcon 태아는 소우주 2009.08.26 16: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절로 향하는 길 사진 너무 좋아요 아르님..
    둥근 테두리 효과도 ^^
    동화 같다는..^^

  8. BlogIcon 털보작가 2009.08.26 18: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솔향기 그윽한 운문사 덕분에 잘 다녀갑니다.

  9. BlogIcon 펨께 2009.08.26 20: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절구경 잘하고 갑니다.
    한국가면 한번 가보고도 싶네요.

  10. BlogIcon 탐진강 2009.08.26 20: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구니들이 계신 운문사군요.
    사찰이 아름답고 예쁜 것 같습니다.

  11. BlogIcon 보링보링 2009.08.26 22: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여스님들은 따로 모여서 공부하시는군요..헤~몰랐던걸 알았네요~
    글 잘보고갑니다요~ㅎ

  12. BlogIcon 달려라꼴찌 2009.08.26 22: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스님만 계시는 절이라...
    처음 들어보는 절이지만
    무언가 사연과 운치도 함께 담고 있는 사찰일 것 같습니다. ^^

  13. BlogIcon 유쾌한 인문학 2009.08.26 22: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항항.. 제가 쓸 표는 아니구요. 울 동생이랑 여친님 표에요.

    둘이 같이 내려와야 되니깐...ㅎㅎㅎ

  14. BlogIcon 마미참새 2009.08.27 22: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청도 운문사는 새벽예불이 유명하데요. 몇년전 새벽4시에 하는 예불에 참가하려고 운문사 앞에서 방잡고 기다리다.. 운문사 대웅전에 함께 간 일행이 모두 음주 108배를 드리다 꼬꾸라졌다는... ㅠㅠ... 쐬주냄새 진동하고... 운문사 스님들께 다시 한번 죄송하다 말씀드리고 싶네요... 우리에겐 추억이 되었지만 ㅎㅎ..

  15. BlogIcon 엘고 2009.08.27 22: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운문사 약수를 마시고 약수로 몸을 정갈하게 싯으면 나으려나~~~~
    컴작업후유증으로 손발이저리고 몸상태가 마이너스라
    한약마시면서 침맞고있어요 ㅠ,ㅜ
    빨리 나아서 포스팅도하고 찾아뵐께요 ㅎㅎ

    • BlogIcon 사용자 ♡ 아로마 ♡ 2009.08.27 23: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에휴...이젠 엘고님이 아프시구나...ㅜㅜ
      그 느낌..저 알아요..
      손발이 찌리릿~ 어깨까지 통증이 ㅡㅡ;
      언능 회복하세요~
      포스팅 못 보니까 좀 섭섭해요 ㅎㅎ
      홧팅!
      좋은 꿈 꾸시고~^^

  16. BlogIcon 블루페이퍼 2009.08.28 08: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절이 너무 이쁘네요^^

    여스님을 비구니라고 하는 것이 맞나요?

    여스님들 계신곳이라 분위기도 쫌 다른듯 ..^^

    좋은 하루 되세요~

  17. BlogIcon 바람꽃과 솔나리 2009.08.28 08: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옆지와 자주 가는 절입니다.
    이렇게 보니 더 좋아 보이는데요~^^

  18. BlogIcon 『토토』 2009.08.28 14: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이곳에도 한번 다시 가봐야하는데...
    오래전의 추억이 있는 곳, 특히 비올때...
    오래된 은행나무였던가 그 나무가 안보이네요.
    비구님들만 계신 곳으로 유명하지요.

  19. BlogIcon 포그린 2009.08.28 16: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상북도 청도군 운문면... 산수가 아름다울 거 같네요....
    기와지붕도 예쁘고 정원을 잘 꾸몄네요... 절은 정원문화가 발달했다면
    교회는 그다지 조경에는 신경을 많이 쓰지 않는 듯하네요...조경까지 신경썼음 클날 뻔 했어요^^

  20. BlogIcon 나를알다 2009.09.09 21: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으로 보는데 참 이쁜절 같네요..

    한번 가보고 싶네요..

    제가 사는곳에서도 가까우니 나중에 시간되면 한번 가봐야겠습니다.

    잘보고 갑니다..

  21. BlogIcon montreal flower delivery 2009.09.13 09: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소박하니 아름다운 절 이군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