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바람이 불기 시작하는 겨울이 되면 악건성이었던 제 피부는 쩍쩍 갈라지기

시작했고, 어떤 영양크림을 발라도 효과가 없던 제게 빛같이 등장한 바세린.

바세린을 얼굴에도 바르고, 손, 다리, 립밤 대용으로 정말 많이 애용했었는데요

 

그런데, 바세린 발암물질이 발목을 잡았어요 .


바세린 발암물질 유래

바세린은 1800년대 중반 미국 어느 공장 노동자가 석유 찌꺼기 성분을 상처가

난 곳에 바른뒤에 치유가 됐대요. 그후로 석유 찌꺼기 성분을 피부에 바를수 있게

정제해서 만든게 바로 바세린인데, 그 성분이 바로 페트롤라툼이에요

 

EU의 경우는 바세린을 발암물질로 분류해서 규제하고 있고

안전보건공단의 화학물질 정보에 의하면, 바세린의 원료인 페트롤라툼은

발암가능성이 있는 단계 [발암성 1B] 등급이라고 합니다.

 

바세린이 화장품으로 사용된지 150여년이 되었지만, 아직까지 심각한 부작용은

없었다고 해요.

 

바세린 자체가 어떻게 정제되었느냐에 따라서 유해 여부가 나뉘기도 하는데

페트로라툼을 완벽하게 정제하기가 쉽지 않기 때문에 발암 위험이 전혀

없다고 말하기도 어렵다는 견해도 있어서, 소비자들도 좀 난감하죠.

 

바세린이 발암 우려가 있다해도 피부에 바르는 것이고, 먹지 않기 때문에

해가 없다고? 하지만 글쎄요..


 

바세린 효능

 

사람들이 바세린을 그토록 애용하는 것은 바세린 효능이 좋기 때문인데요

바세린은 기름이라 환절기나 겨울엔 건조하기 때문에 건성피부나 악건성

피부를 가진 사람은 피부가 쪼여서 굉장히 힘들어 하는데요. 바세린은 피부

수분이 날아가지 않게 유막을 형성해서 피부가 좀더 촉촉해지게 해줍니다.

 

그런데 유해 성분때문에 바세린을 오래 사용하기 솔직히 찜찜하잖아요

이럴땐 바세린을 대체 할수 있는 오일을 사서 바르면 됩니다.

굉장히 건조했던 피부를 가졌던 저도, 바세린 발암물질 성분을 알고서도

버릴수 없었던건, 대체할수 있는 오일을 몰랐기 때문인데요

 

바세린오일을 발라도 속이 건조해서 힘들었던 제가 단순히 다른 오일만을

선택했던건 아니고, 폼클린싱을 버리고 천연비누로 세안제를 바꿨고

천연화장품을 만들어 사용했고, 마지막엔 페이스 오일을 사용하게 되었는데

페이스 오일을 바르고 바르지 않고의 차이는 정말 어마무시 해요 ^^

 

그럼 바세린 발암물질로부터 자유로와질수 있는 대체 오일에 대해 알려드릴게요


바세린 발암물질 대체 가능한 페이스오일

 

 

 

1. 올리브오일

올리브 오일은 요리에도 많이 사용되어지는 오일인데, 화장품이나 비누 만들때도

많이 사용하는 오일이에요. 다른 오일에 비해서 가격이 저렴하고 보습에도

좋아서 많이 이용하는데요. 개인적으로는 올리브오일 왕추천해 드려요

건성인 피부에 올리브오일이 좋구요. 들고 다니는 천연바세린 크림은 바로

올리브오일로 만들거든요. 촉촉하니 참 좋아요. 얼굴에도 바르고 나면

반질반질한것이~물광피부 같아요...사실은 유광피부가 되지만요 .

나이가 들수록 피부에 기름기가 빠지잖아요. 올리브유는 광채가 나는듯한

피부 연출에도 좋아서 항상 쟁여놓고 사용하는 오일이랍니다.

 

 

 

2. 호호바오일

바세린 발암물질 대체할 오일로 호호바오일도 추천해 드려요

호호바오일은 산듯하다고 해야 할까요..피부막과 유사하다고 해서

무난하게 화장품 만들때 사용되어지는 오일인데요. 저는 페이스 오일로도

사용하구요. 립밤 만들때도 사용해요. 립밤이 너무 오일리하면 색이 오래

발색되지 않고 지워지거든요, 그래서 모든 피부용으로 사용 가능한 호호바를

립밤 만들때는 사용하고, 겨울을 제외한 계절에 사용하거나, 몇가지 오일을

섞어서 사용한답니다.

 

 

 

3. 코코넛오일

바세린 발암물질에 대체할 만한 대체 오일로 코코넛오일도 추천해요

코코넛오일은 요즘처럼 추운 겨울엔 고체 상태로 있어요. 그러다가 따듯한 공간에

있게 되면 액체화가 된답니다. 보통 아파트 실내 온도가 난방을 하지 않으면

22도 정도가 되잖아요. 이정도의 온도에서도 고체형태로 있어요.

그래서 덜어서 들고 다니기에는 바세린 대체로는 정말 좋아요. 올리브유 보다는

오일리한 느낌은 덜하지만, 그래도 괜챃아요.

 

 

그외에도 가끔씩 로즈힙오일도 사용하구요, 로즈힙오일 사용하다가 바꿔주고

싶을때는, 포도씨유도 사용했다가, 녹차씨유도 사용하고, 그러다가 마음이

좀 더 바뀌어서 피부에 신경을 쓰게 되는 날엔 아르간오일도 사용한답니다.

 

제 경우는 천연화장품을 만들어 사용하기 때문에, 천연 바세린도 만들고

립밤도 만들지만, 만약 천연화장품 만드는게 어려운 분들은 굳이 만들려고

하지 마시고, 액상으로 된 호호바오일이나, 올리브오일을 조금 덜어서 작은

용기를 들고 다니시고, 오일이 새는게 걱정 된다면, 작은 미니 크림통에

코코넛오일을 덜어서 들고 다니시면 된답니다.

 

코코넛오일은 상온에서 고체 상태라 바닥이 따뜻한 곳이 아니라면 액상으로

변하지 않아 걱정이 없거든요. 저두 바세린크림 만들기 귀찮을때는

코코넛오일을 덜어서 들고 다닌답니다! 완전 편하고 좋아요 ^^

 

이가 없으면 잇몸으로도 살아지는 법이거든요. 그러니...할수 없다 생각마시고

방법은 찾으면 있으니까 편한대로 하면 되는 거에요

 

겨울이면 즐겨 사용하는 바세린에 발암물질....사용하기 찝찝해서 방법을

모색하니 페이스오일로도 사용할수 있는 천연오일들도 많고...좋잖아요.

올 겨울도 바세린 대신에 페이스오일로 얼굴도, 손도 뽀송하게 해서 다니세요

 

함께 보면 좋은글( 아래 링크 클릭)

식용 아르간오일 효능

아보카도 보관법 및 아보카도 효능 알려드릴게요

가정의 상비약 님나무 님오일 효능

아로마 오일 효능 및 사용법 그리고 디퓨저 만들기

눈가주름제거에 좋은 천연팩도 있다 전해라~

겨울 피부보호법, 한방울의 기적 페이스오일

반응형
Posted by 사용자 ♡ 아로마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