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

02

03

04

새벽에 눈을 떠 산을

오른다.

어릴때나 봤던 곡갱이

땅을 파니 나오는 약초

그리고 커피한잔...


 

 

흙을 사랑하는 후배를 따라 약초를 캐러 갔다.

6시쯔음...출발이라고 해서 꼭두새벽에 일어 났더니...

날이 밝아야 한단다 ^^

 

6시반쯤 집에서 출발..후배를 태우고 산으로 고고씽~

 

차가운 새벽의 공기가 어린시절 느꼈던 그 느낌 그대로다...

두껍게 껴 입었지만

섬유 사이 빈틈으로 차가운 바람이 스며든다.

 

힘 좋은 내 친구도 따라가서 넉다운 됐다던 약초캐기..

후배는 언니...할수 있겠어요? 걱정스런 눈빛으로 바라본다.

 

솔선수범해서 약초 캐는 모습을 보여주던 후배..

낫으로 먼저 가지를 쳐서 가시에 찔리지 않게 하고

그 다음 곡괭이로 얼어 붙어 붙은 땅을 파기 시작했다.

 

사람들은 땅이 언다고 걱정하지만...

사실...땅을 파보면..얼지 않았다..

언것처럼 겉만 그렇게 보일뿐..속은...부드럽다? ㅎㅎ

 

곡괭이로 땅을 파보니...힘들다 ^^;;

몸살 제대로 하겠단 생각이 살포시 들었지만...할만하다 ;;

역시 난 무수리인가 보다 ㅡㅡ;

 

오웃~ 잘하네욧

희야 언니는 진짜 일 못하던데 ㅋㅋ

언니는 일잘할거라고 하더니 진짜네요

 

울칭구는 힘만 세다..힘으로 밀어 부치니까 넉다운 될수 밖에 ㅋㅋ

 

잠시 쉬는 동안 따듯한 커피 한잔에 당근과 사과로 허기진 배를 채우고..

다시 약초를 캐기 시작했다.

 

 

 

양껏 캐고나서 후배 가게로 가서는 짬뽕밥을 먹고~

 

 

 

 

캐온 토복령...망개뿌리라고 하는데

펼쳐 놓으니 뿌듯하다..

 

 

 

 

정말..거짓말 안하고 여러 수십번을 씻은것 같다...ㅡㅡ;

씻어도 씻어도 끝이 없는 ㅠㅠ

이런건 처음이야 ㅋ

맨손으로 했더니...금세 거칠어지는 손..어쩔 ㅠㅠ

 

여자 둘이서

곡괭이로 땅을 파고..

빈 가게에서 도끼로 쪼개고 ㅋㅋ

뭐하는 짓이니 ^^;;

 

씻어서 물기 빼는데..보기만 해도 뿌듯..

 

한가득 캐온 약초..후배는 나에게 모두 양보하는거다.

자긴 아직 먹을게 있다고..

효소 담궈서 한병만 달라면서 ㅎㅎ

 

설탕도 한푸대 주문해 놨고...

오는대로 효소만 담으면 된당~

6개월후에 먹게 될 효소..벌써 부터 기대되는걸~

 

 

토복령은 효소로 담아서 먹어도 되고

물대신 끓여 먹어도 된다. ^^

현재 물로 끓여 먹는데 빠알간 색이 이쁘기도 하고..

몸에 염증이 사라지고 있는 느낌이랄까? ㅎㅎ

좋긴하다 ㅎ

 

 

토복령효능

통풍, 통풍성관절염

당뇨병, 해독,, 해열, 만성 피부병, 매독

아토피피부염

항암작용

비위튼튼

 

반응형

'일상다반사 > 하루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반성의 의미  (1) 2013.03.25
이성과 감성사이  (4) 2013.01.03
토복령- 망개나무뿌리  (18) 2012.12.28
사람에 중독되어라  (5) 2012.12.10
현재, 미래, 그리고 과거  (6) 2012.12.02
유년시절의 추억이 그립다  (18) 2012.11.26
Posted by 사용자 ♡ 아로마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라오니스 2012.12.29 09: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토복령이라는 약초는 처음 보고 듣습니다...
    그렇게 고생한 약초를 선뜻 내주는 후배의 마음도 예쁘네요 ..
    효소 잘 담그길 바랍니다... ^^

  2. BlogIcon 해피선샤인 2012.12.29 13: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잘 보고 갑니다~ 주말 잘 보내세요

  3. BlogIcon Hansik's Drink 2012.12.29 15: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음보네요 정말 ~ ㅎㅎ
    잘 알아 갑니다 ^^

  4. BlogIcon 신기한별 2012.12.30 01: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도 다녀갑니다. 멋진 하루 보내세요~

  5. BlogIcon 박씨아저씨 2012.12.31 15: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청미래덩쿨 뿌리 가 토복령이군요~
    복령이라는 약제는 죽은 소나무뿌리에서 송진이 빠져나와서 굳어진것을 이야기하는데~
    잠시 착각했네요~
    경상도 말로 망개나무 뿌리를 토복령이라고 하는군요~
    효소 담궈서 잘되거등 좀 나눠주삼~
    새해 복많이 받으시공~~~

  6. BlogIcon 지구벌레 2013.01.01 01: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해가 시작 됐습니다.
    기념으로 오랜만에 글하나 올리고 예전 이웃분들
    인사다니는데...다들 뜸하십니다. 그러고보니 정작 제가 뜸하여 잘 몰랐던 거겠죠.
    온라인에서의 인연도 얕지 않다 생각해왔는데..좀 무상하단 생각도 듭니다.

    어쨌든 늘 소식 접할 수 있는 이웃 블로거로 오래오래 이어갔으면 하는 바램이네요.
    2013년에도 늘 건강하시고 좋은 이야기 많이 전해주시길 기대하겠습니다.

  7. 2013.01.02 11: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사용자 ♡ 아로마 ♡ 2013.01.03 12: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잘 지내시죠? ㅎㅎ

      난감한 부탁은 아니구요..
      사실은 제가 시간이 없어서 못했던것 거에요..
      그러니까 죄송할 필요까진 없답니다 ^^

      요즘은 정신이 딴데 가 있어서 블로그와 관련해서는 신경을 끄고 있는지라...ㅎ

      노하우 알려주시면 감사히 ㅋㅋㅋ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용 ^^

  8. my name J 2013.01.02 15: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부럽다..

  9. BlogIcon 로렌씨 2013.01.03 13: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좋은 정보 감사...새해복많이 받으시고 감기조심! 하세요~

  10. BlogIcon +요롱이+ 2013.01.03 16: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처음봤어요 ㅎ
    너무 잘 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