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인의 시선에 갇혀

그 틀속에서 생활하는

당신은 외로운 사람입니다

 

하루라도 소식을 전하지 않으면

타인이 궁금해 죽을거라 생각하는

당신은 외로운 사람입니다

 

보여주기 위한 삶을 사는

당신은 외로운 사람입니다

 

세상 사람들이 겪는 비슷한 일상사에

유독 자신의 일상사만 힘겨운 듯

누군가를 붙잡고 하소연을 일삼는

당신은 외로운 사람입니다

 

시크한 척

상처받지 않는 척

아무렇지 않는 척하는

당신은 외로운 사람입니다

 

옆지기가 있어도

가자미눈이 되어 은근슬쩍 작업 거는게 취미인

당신은 외로운 사람입니다

 

유독 한 사람에게만 집착성향을 보이는

당신은 외로운 사람입니다

 

퇴근 후

누군가를 불러 내어야 직성이 풀리는

당신은 외로운 사람입니다

 

혼자 있는 시간을

어찌 할 줄 모르고

타인과 어울려 있어야만 편안한

당신은 외로운 사람입니다

 

떨어지는 낙엽에 무상함을 느끼고

 

추적추적 내리는 비에 추억속을 거닐어도

 

을씨년 스러운 바람에 가슴이 시려와

홀로 있는 시간이 괴로운..

당신은 외로운 사람입니다...

반응형

'일상다반사 > 하루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현재, 미래, 그리고 과거  (6) 2012.12.02
유년시절의 추억이 그립다  (18) 2012.11.26
당신은 외로운 사람입니다  (3) 2012.11.26
나답게 살자  (9) 2012.11.22
빈공간  (4) 2012.11.20
마음- 너에게 나를 보낸다.  (15) 2012.10.18
Posted by 사용자 ♡ 아로마 ♡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y name J 2012.11.26 08: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딱 하나 해당 됨ㅎ

  2. BlogIcon 지구벌레 2012.11.30 13: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많이 찔리네요.ㅡ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