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은

남자와 여자를 만들었고

 

남자와 여자는

사람을 만들었다

.

.

.

.

.

.

 

.

.

 괜찮은 사람은

오래토록 곁에 두자

남녀가 아닌

사람으로...

반응형

'일상다반사 > 하루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달 중 가장 업되는 날  (15) 2012.06.05
연인  (14) 2012.06.04
사람의 종류  (10) 2012.06.02
얼굴에 침 뱉는 아이에게 충격 받다  (2) 2012.06.01
더위를 날려주는 공포의 폭포!  (38) 2012.05.31
여백의 미  (8) 2012.05.30
Posted by 사용자 ♡ 아로마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박씨아저씨 2012.06.02 15: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남자와 여자는 갈등과 번민을 낳았다~

  2. BlogIcon 근사마 2012.06.02 16: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단계별로 인간의 부류는 가지 각색이죠~
    지금 우리들은 어떤 모습을 낳고 잇나 궁금하네여^^
    잘보구 갑니다^^

  3. BlogIcon 또웃음 2012.06.02 18: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하. 그러게요. ^^

  4. my name J 2012.06.03 17: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말씀이세요..
    신이 만든 이 선물을 잘 지켜나가야 하는데 이게 쉽지만은 않은 거 같아요.

    살다 보면 곁에 있던 좋은 사람과 본의 아니게 헤어질 수도 있고
    자신의 실수로 떠날 수도 있고
    그 사람의 실수로 떠날 수도 있고
    그러면서 우리는 또 다른 좋은 사람과 새로운 인연을 맺게 되고...

    좋은 사람을 잃지 않고 지킬 수만 있다면 참 좋을텐데ㅎㅎ
    그러기 위해서는 자신이 먼저 '좋은 사람'이 되어야 하지 않을까.. 하고 생각해 봅니다.

  5. BlogIcon mami5 2012.06.05 21: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괜찮은 사람으로...^^*
    맘에 와 닿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