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생리전 일주일 전쯤에 냉, 분비물, 가슴통증과 허리통증등의 생리증후군을

겪고 있는 여성분들이 많으실거에요

사람에 따라 다르지만, 일주일전이나 2주전부터 그런 증상을 느끼는 분들이

있으실텐데요

여성이라면 누구나 한번쯤은 냉이 나오는걸 경험해 보셨을건데

냉이 나오는 경우는 베란기, 생리전후, 질염등 여성질환에 감염된 경우에

보인다고 해요

흰색의 냉은 괜찮지만, 색이 붉거나 누렇고, 냄새가 난다면

정상적으로 나타나는 냉의 상태가 아니기에 산부인과 진료를 받아 보셔야 한답니다

 

냉이란

여성의 질에서 나오는 분비물을 일컫는데, 누런색, 흰색, 붉은색등의 색을 띠며

끈끈한 액체가 나오며, 냉이 많을 경우는 대하증이라고 하고, 심하지 않다면 정상으로 봅니다.

 

냉의 원인은 다양하고 질분비물 증상만으로 질병이라고 판단하기 힘든 이유가

생리전에 갈색냉이 나오는 경우에 가장 흔한 원인은

스트레스와, 과로, 수면부족일 가능성이 높다고 해요

여기에,

자궁경부염, 질염이 있는 경우에 냉의 색은 노란색, 연두색, 하얀색, 갈색등을

나타낼수 있기에 일단, 냉 색깔이 이상하면, 충분히 휴식을 취해 주시면서

스트레스를 제거한 다음에 상태를 지켜 보시면 될듯 하구요

 

정상적인 냉 색깔은 맑고 투명한 점성을 띠기에 색이고

냉이 덩어리, 흰색, 회색, 노란색, 붉은색을 띤고 냄새가 난다면 비정상적인

냉이라고 보시면 되구요

생리예정일 기준으로 약 2주전에 냉이 나온다면, 베란기일 가능성이 높고

이때 나오는 냉은 맑고 투명한 경우는 베란점액일 가능성이 높답니다.

 

냉에서 냄새가 많이 난다거라 그럴때는 휴식과 더불어 질세정제 사용으로

청결을 유지해 주시면 증상이 좋아지기도 하더라구요

 

저는 개인적으로 냉에 이상이 있거나 냄새가 나거나 가려울때

질세정제를 사용하고, 비타민C나 비타민B군을 듬북 섭취하고

질세정제 사용하고도 가렵거나 느낌이 안좋으면 목초액을 물에 희석해서

사용하거나 식초를 물에 희석해서 사용하고, 농장에 가서 좌욕을 한답니다.

그러면 훨씬 편안해지고 증상이 사라지더라구요

 

남성분들은 전립선으로 인해 문제가 많이 발생하고

여성분들은 자궁이나 난소, 질염으로 의외로 고생 하는 분들이 많은것 같아요

 

모두들, 관리 잘하셔서 상쾌하고 뽀송하게 지내셨으면 좋겠어요

 

 

 


반응형
Posted by 사용자 ♡ 아로마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