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경 - 10점
원성 글 그림/이레

 

이 책은 원성스님이 출가하면서 부터 이야기가 시작된다.

이야기라기 보다는 압축된 시다.

편안하게 읽으면서 공감할수 있는

 

첫 삭발때 눈물의 의미, 스님으로 살면서 느끼는 많은 것들을 책에 담았다.

 

 

버렸으나 버린것이 아니래요

떠났으나 떠난 것이 아니래요

하지만 나는 버렸고 미련 없이 왔다.

 

출가중 한부분

 

 

고백

여전히 나는 고통입니다.

여전히 나는 걱정입니다.

또 여전히 나는 외로움입니다.

 

이 모두를 숨기려고 글을 쓰고

그림을 그립니다.

나를 아는 모든 사람에게

나의 고통과 걱정과 외로움을 감추기 위해

 

잘생긴 사진들도 나를 보여주기 위한 것이고

아름다운 글들도 나를 미화시키려는

나는 허상입니다.

포장된 위선입니다.

 

당신과 다를 바 없는 인간이라고

걷껍데기라고 그렇게

얘기 드리고 싶습니다.

 

내 영혼의 실체도 모르는

그것도 깨닫지 못하는 어리석은

사람이랍니다.

 

반응형
Posted by 사용자 ♡ 아로마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아레아디 2012.10.27 12: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행복한 주말 도시길 바래요^^

  2. BlogIcon 해피선샤인 2012.10.27 14: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좋은 시네요~

  3. BlogIcon 근사마 2012.10.27 22: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도 좋은 정보 잘보구 갑니다^^가을비도 추적추적오 는 가운데 날씨가 많이 쌀쌀해 졌습니다.
    건강 유의 하시고 행복한 주말 되셔용^^

  4. BlogIcon 아레아디 2012.10.29 1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래요~

  5. BlogIcon Cowboy 2012.10.29 21: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귀감이 되는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6. BlogIcon 바람될래 2012.10.31 10: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원성스님..
    참 좋아하는데
    이책..
    찜이요

  7. BlogIcon           2012.11.10 01: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껍데기, 잘 보이고 싶은 마음 - 현대인들이 점점 아파지는 이유 중
    하나이기도 하죠. 생각하게 되는 밤이네요 ㅎㅎ

  8. BlogIcon +요롱이+ 2012.11.15 11: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좋은 시 너무 잘 읽어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