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부터 올해까지는 총무님이 공동이다.

공동으로 하고 싶어 그런게 아니라

올핸 노총각이 총무인데 아무래도 노총각이다보니

작년 총무랑 겸해서 ^^

 

근디 오늘은 여자총무님이 집안경조사로 인해 짐만 내려놓고 가셔서

노총각 총무님이 나름 열심히 하셨다. ㅋ

 

스파게뤼~ 어캐 만드냐면서 묻길래~

네이년( 네이버 ) 한테 물어야지 왜 나한티 물어용? ^^;;

했더니 검색하느라 난리 ㅎㅎ

 

 

 

스파게티 하는데

불앞에서 면 삶고 소스 하려니 어찌나 덥던지...

 

시원하게 입고 갔는데도 불구하고

등에 흘러 내리는 땀 ....어쩔 ㅡㅡ;

땀냄시 쩐다 ㅋ

 

번쩍번쩍 무거운걸 드니까

" 와! 힘세다. 우리가 들게요~" 그런다.

그럼 진작에 들던지 ㅡㅡ;

 

무쇠팔! 무쇠다뤼~ 나! 힘 센 뇨자야 ㅡㅡ;

 

사진 찍는 이쁜 아그가 문신스티커 붙인게 이뻤던지 나도 모르는 사이 찍었다~

자긴 센스가 있담시롱 후훗!

(옆에서 문신 얼마냐고 묻는게다...천냥! 이라고 했더니 모두 놀라면서 깔깔댄다 ㅋㅋ

뭐...비싼 진짜 문신했을까봐? ^^

천냥으로 쭉~ 잘도가지롱 ㅎㅎ)

 

연신 셔터를 눌러대는데...한마디 했다.

지발...김 태 희보다 더 이쁘게 찍어줘~ 이쁘게 안나오면 뽀샵으로 맹글어줘~이뿌게 ㅎ

 

" 우리가 김 태 희보다 더 이뻐요! ㅋㅋ"

모두들 가당치도 않은 말을 잘도 한다. ^^;;

죄다 뻔뻔지존들 ;;

 

뭔 정신으로 사는겐지...

소스 만드는데 물을 엄청 부었다... 나 뭥미? ㅡㅡ;

 

전분 사러 가야해~ 소스 살려야 하뉘 ㅜㅜ

노총각 총무에게 전분 사 오라고 했더니 같이 가잖다~

 

" 아이스크림 사주면 가쥐~ 코올?"

했더니 OK! ㅋㅋㅋ

 

울 노총각 총무...총무 한해 더 하면 아무래도 울 모임 말아 먹을듯 ^^;;

완전 기분파~

그치만 쪼아! ㅎㅎ

남자가 이런 맛도 있어야 매력이쥐

넘 쫌생이 남자는 별루다... ^^;;

 

바빠서 다른분 보냈더니  함흥차사 ㅜㅜ

소스 모자라서 하나 더 사오라고 전화 했더니 한참만에 진짜 아이스크림까지 사오는게닷!

이뿨! ㅋㅋ

 

죽어가던 소스, 겨우 살리고 ^^;;

총무님은 스파게뤼 넘 맛있었다고 ㅎㅎ

사실 조금 달았다 ㅋㅋ

 

몸은 조금 힘들지도? 모르겠지만

난 이런 노가다가 좋다.

순수 100%

바랄것도 없고, 바라지도 않고 누군가에게 뭔가를 해 줄수 있는 이런거...^^

 

 

 

[ 딩동!!! 시도하지 않으면 아무것도 이룰수 없지!!!]

 

집에 도착하니 카톡이 온다.

내 전번 이제서야 알았는지 카톡친구 해놓고선 보낸 내용.....

 

내 상태메세지 내용인데...총무가 보고선 마음에 들었는지 보냈다.

 

시도하지 않으면 아무것도 이룰수 없다. 인데...ㅎㅎ

 

몇마디 나누다 보니...누군가 닮았다는 생각이 드는건 왜지? ㅎ

 

우리의 환아찌는 회사일이 바빠서 참석하지도 몬하고~

전화가 띠리리~

 

" 여보야! 나 안 보고 싶었나?"

 

아놔...이놈의 아찌는 또 짖궂게 ㅋㅋ

 

" 여보~ 잘 있었어?" 능청스런 내말에

아찌 깔깔 넘어가고 난리다 ;;

낼 모레면 정년퇴직할 아찌랑 내가 주고 받는 대화라뉘 ㅋㅋ;;

 

자봉하러 가지도 못하고 일하다가 전화하는 거람시롱~

열심히 일했으니 맛난거 사주신단다

오호호~ 쌩유! 언제요?

 

담주에 낮에 오리개기 묵으러 가자고

오키!

 

전화 끊고 카톡하던 총무한티 담주 낮에 시간되면 개기 묵으러 오랬더니 좋단다

쇠주님까지~ 같이 OK?

콜! ^^*

 

내가 100원 보태고

총무가 200원 보태고

우와~

아찌한테 300원 보태면 대박! 아찌 부자 되겠네 ^^;;

 

하루하루가 참 잘도 지나간다...

크게 하는일도 없는데 ㅎㅎ

반응형

'일상다반사 > 하루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버스에 도전  (0) 2012.07.16
그립고도 아름다운  (1) 2012.07.15
보옹사  (8) 2012.07.15
여름속 겨울바다  (19) 2012.07.12
안다는 것의 의미  (10) 2012.07.11
이천원짜리 자장면, 완전 대박  (10) 2012.07.10
Posted by 사용자 ♡ 아로마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7.16 07: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로운 한주의 시작이네요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래요~

  2. BlogIcon 워크뷰 2012.07.16 12: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봉사활동 하고 오셨네요^^

  3. my name J 2012.07.16 14: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옹사..
    절 이름인 줄 알았습니다ㅎ
    즐거운 시간 보내셨네요~

  4. BlogIcon 박씨아저씨 2012.07.16 14: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따 열시미 보옹사도 하시고 좋은분들과 만나시공~
    오리괴기 먹으러 간다굽쇼?
    요즘 몸이 부실해서 내가 좀 묵어야 되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