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이 결정되고 나면 가장 두드러지게 신경전을 펼치는건 예단, 혼수 문제가 아닐까?
일생의 한번?뿐인 ^^;; 결혼이라고 많이 받고 싶어 하는건 알겠지만....
예전에 신문기사를 보니까 결혼비용으로 1억정도가 든다고  ;;돈 없으면 결혼도
못할 세상이다 ;;

결혼비용중에서도 문제가 많이 되는 예단으로 드리는 비용만 해도 기본 천만원은 넘는다고
하는데 이런 예단 비용은 형식적으로만 해도 되지 않을까 싶다.

= 우리 며느리 보면서 밍크 코트 받았네~ 다이아몬드 몇캐럿짜리~=

예단이란게 과시욕을 좀 부추기기도 하고, 다른사람들과 비교도 되게 하는데 그래서인지 많이 받으면 좋은줄 안다..;;;;
이 예단 때문에 양가의 신경전 또한 만만찮고, 심하면 파혼까지도 가게 되는 경우도 있는데
말이다;;;; 설사 결혼한다손 치더라도 앙금?이 많이 남는게 이 예단이다

그런데...
집안이나 부모님 수준에? 맞춰서 해야? 하는 이 예단문제로 휘둘리다 보면, 결혼에 대한
의미가 퇴색돼 버린다.

예단을 위한 결혼? 결혼을 위한 예단???
한번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결혼은 누가 하나? 부모님이 하나? 예비 신부, 신랑이 하나?
만약 예비 신부, 신랑 역시, 서로간에 예단을 많이 받고, 많이 줄수 있는 형편이 된다면 문제가
될게 없지만, 한 쪽이 쳐진다든지, 혹은 양쪽 모두 힘든데 부모님들이 욕심만 부린다면
심각하게 한번 생각해 볼 문제다.

어떻게? ^^;;

결혼은 누가한다???
결혼은 예비신랑, 신부가 하는것이다.
그래서 두 사람의 의지가 굉장히 중요하다.. 두 사람이 지나친 예단에 대해 부담스럽고,
예단으로 인한 트러블을 원치 않는다면, 부모님께 단호하게 잘라서 말씀 드려야 한다.

신랑, 혹은 신부집안에서 부담스러워 한다가 아닌, 본인 스스로 그런 예단이 싫고, 심플하게
하는걸 원한다고 말이다.

" 제가 싫다구요! XX가(신랑이, 신부가) 문제가 아니라 제가 그런 부담스러운 예단이 싫단
말입니다. 우린 최소 비용으로 심플하게 하고 실속있게 살렵니다."


내 아들이, 내 딸이 그렇게 말하는데, 결혼후에 사위에게, 며느리에게 예단문제로 구박을
할 부모님이 계실까?
며느리가~ 사위가 원하는 만큼 해오지 않았다면 두고두고 구박거리가 될수도 있겠지만
이런 경우는 당신들 아들, 딸이 싫다고 했기 때문에 성에 차지 않더라도  어쩔수 없이 포기
하게 돼 있다. ^^

예단은 양가 부모님들간의 자존심? 싸움으로 번질수 있는 문제이다.
결혼 당사자들이 양가 부모님들에게 휘둘리지 않고, 주도적으로 이끌어 간다면,
당시에는 좀 힘들수도 있겠지만, 멀리 본다면 가장 좋은 방법이 아닐까 싶다.

결혼비용...예단....이런게 결혼생활의 행복을 좌우하진 않는다.
배우자 뿐만 아니라, 부모님까지 예단 때문에 트러블이 일어 난다면, 차라리 결혼하지 않는
게 편할 것이다.

아들,딸 결혼 시켜서 한 몫? 잡고 싶은 부모님이 계시겠지만, 당사자들이 정말 사랑해서
하는 결혼이라면  한 몫? 잡으려는? 부모님에게 휘둘리지 않고, 당당하게 간소하게 하겠단
말을 하는게 행복의 시작이다...
예단의 아픈 추억이 있으면 살면서 두고두고 속시끄러우니^^

다른글 더보기
반응형
Posted by 사용자 ♡ 아로마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좋은엄니 2010.03.17 06: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전 공감하는 바입니다..^^

    살아가면서...예단...

    더 중요한 것을 준비해야 하는 것 같다는...

  2. BlogIcon 초록누리 2010.03.17 06: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옳으신 말씀 지당하신 말씀이에요.
    당사자들이 주관있게 밀고 나가면 껄끄럽지 않게 잘 넘어갈 수 있을 것 같아요.
    저희 부부가 그 예라고 말씀 드리고 싶네요.ㅎㅎ

  3. BlogIcon 바람나그네 2010.03.17 06: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행이 주변에서 이 일을 겪지 않아서 실감을 못했네요 ㅎ

    행복하고 건강한 하루되세요 ^^

  4. BlogIcon 꼬기님 2010.03.17 06: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그냥 결혼하려고 하는데 ㅋㅋ 물론 때가 되면요..
    그깟게 뭐가 그리 중요한지..

  5. BlogIcon mami5 2010.03.17 07: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도 아이 둘이는 예단이 별루없이 커플반지로 한고
    저희들끼리 맞추어 한다기에 그렇게 하라고 하니 아주 편하고 좋던데요~~ㅋㅋ

  6. BlogIcon 펨께 2010.03.17 07: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구 골치 아픈 예단문제 그냥 신랑, 신부 두명이서 해결하면
    안 될련지...

  7. BlogIcon 유쾌한 인문학 2010.03.17 07: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단..ㅋㅋㅋ

    자 우리모두 머리띠를 두릅시다.

    살집도 없는 판에 예딴이 웬말이냐!!!

    웬말이냐!! 웬말이냐!!!

  8. BlogIcon 머 걍 2010.03.17 07: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체면이 대체 뭔지.....한숨만 나오네요!!!

  9. BlogIcon 탐진강 2010.03.17 08: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 것 같아요.
    그래서 저는 결혼 때 예단을 전혀 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제가 장손에 장남이라 집안에선 기대도 했지만 제가 나서 우리 부부가 앞으로 잘 사는 것이 더 소중한 바람이 아니겠느냐고 했더니 아무도 말 못하더군요.
    나중에 십년 정도 지나니 그 때 서운했다는 친지도 있었지만 그냥 웃고 넘겼습니다.^^

  10. BlogIcon 트레이너"강" 2010.03.17 08: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 결혼을 생각하지 않아.. 생각도 못했는데.^^ 준비를 .ㅎ; 아르님 행복한 하루되세요^^

  11. BlogIcon killerich 2010.03.17 09: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결혼시즌입니다..주머니 사정이 안 좋아지고 있습니다;;ㅎㅎㅎ;;

  12. BlogIcon 표고아빠 2010.03.17 09: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많은 분들이 더 간소화하거나 아예 생략하는
    분위기가 많아졌는데 오히려 더 난리스럽게
    준비하는 분위기또한 분명 있나봐요.
    더 중요한것들이 분명 많을텐데요
    전통상 예의상 꼭 필요한것들만 챙기는 센스가 필요한듯 싶네요

  13. BlogIcon 흰소를타고 2010.03.17 09: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 걱정할일이 없어서 다행입니다 ^,^
    아 근데 왜 눈물이.. ㅜㅡ

  14. 어신려울 2010.03.17 09: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혼수문제는 분수에 맞게 하는것이 제일이 아닐까 합니다.
    이문제로 나중에 티격태격하면서 싸우는집들 많이 보았습니다.
    싸우면 다행이지만 잘못하면 가정파괴까지되고...
    으이구 생각만 해도 ㅉㅉ

  15. BlogIcon 배낭돌이 2010.03.17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은근히 걱정이예요
    늘 제마음데로 하는 저이지만, 결혼을 앞두고 여러가지 이야기들이 있어서.ㅠ.ㅠ

    예단이고, 혼수고 다 접고, 그냥 우리둘이 오순도순 행복하게 살고싶은데..
    어른들은 그렇지가 않으신가봐요..윽!!

    걱정 또 걱정 그래도 잘되겠죵? 우리둘은 너무너무 사랑하니까 으흐흐!!

    아르테미스님 황사가 심한 요즘 감기조심하세용!!

  16. BlogIcon 『토토』 2010.03.17 12: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단생략하는 풍토가 조성되었으면 좋겠어요
    결혼당사자들이 너무 피곤하지요.

  17. BlogIcon 바람될래 2010.03.17 15: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없는 사람은 결혼도 할수없는 더러운 세상입니다...ㅡㅡ
    아르님..
    정말 속상한 부분 딱 꼬집어 주셨네요

  18. BlogIcon 차세대육체적 2010.03.17 16: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돈있어야 결혼할수 있는 드러븐 시상..어익후...
    딱~ 전세하나만 가져갑시다~ㅋ

  19. BlogIcon mistyblue 2010.04.02 14: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 닥치지안하서 잘 모르겠지만 친구들을 보면 이런저런 일때문에 골치아파하더라구요.. 어려운 일이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