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타등등/미디어 책 세상

누구에게나 아픔은 있다....나는 마흔에 생의 걸음마를 배웠다.

반응형
나는 마흔에 생의 걸음마를 배웠다나는 마흔에 생의 걸음마를 배웠다 - 10점
신달자 지음/민음사

나보다는 타인이 더 행복해 보이고
타인의 아픔보다는 나의 아픔이 더 크게 느껴지기도 한다.
그래서 인간은 이기적인 동물이다..

여자라면 반드시 이 책을 읽어봐야 한다고 누군가 권했다.
사실..난 유명인들의 책을 즐겨 읽는 편은 아니다.
편견 아닌 편견..

책장을 한 장....두 장...넘기면서...
많은 생각이 오갔다...
그리고 마지막 책장을 닫으며 난 과연 어떤 삶을 살고 있는걸까?...의문이 들었다.

어쩌면 신달자씨보다 더 힘든 삶이었을지도 모르겠다.
내 어린시절은...

그녀가 ....
그래도 남편에게 가졌던 희망..
나 역시 힘들지만 어떤 희망...꿈 같은건 분명 있었을게다..

그러니 이렇게 버젓이 살아 숨쉬고 있는 거겠지...

힘든 과거...무덤덤하게...풀어내는 과정...쉽지만은 않았을게다...
글로 보여지는 것보다 현실은 더 참혹했고 암담했을 테니까..

긴병에 효자 없다고 하지 않던가...
그 오랜기간동안......결코....쉽지 않다.

띄엄띄엄 이지만....오랜기간동안 병원을 들락거리며 가슴 철령하던 때가 생각 났다..
빨리 이 상황이 끝이 났으면...하는 생각과....그래도 아직은...이라는 생각 그 사이 어디쯤에서
가끔은 이기적 생각을 하는 머리와....또 가끔은 따듯한 마음이 우러나오는 가슴...
언제나 둘은 충돌을 했고....내안에서의 결과와는 상관없이...현실은 늘 천국과 지옥을 오가게 했다.

그녀도 그랬을 것이다....차마...글로 표현하지 못했을...그 무언가가 더 있을거란 느낌이 들었다.
그리고...삶에 있어 최선을 다하며...살았던 그녀는....
힘든 삶이었지만....그래도 행복한 사람이 아니었을까...하는 생각이 든다..

http://preciousness.tistory.com2011-12-23T01:32:320.3101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