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성균관 스캔들을 원작보다는 드라마를 먼저 보게 됐어요.
사실, 드라마전엔 그런 책이 있는지도 몰랐죠 ;;
성스예고편 하면서 할인점에 붙어 있는 전단지를 보긴 했지만 말이죠..

순전히 첫방전에 예고편에 필이 꽂혀서 보게 된 드라마랍니다...
제가 원래 드라마 시작하면 첫방부터 챙겨 보진 않거든요...1,2회는 건너뛴후에 반응 좋거나 그러면 보는 경향이 ;;

근데 성스는 예고편을 보니까 재밌겠단 생각이 바로 들더군요..그래서 1회부터 봤는데, 좀 산만했지만, 상당히 인기를
끌것 같은 느낌이 들었답니다...시청율은 그닥 높진 않지만, 반응은 가히 폭발적인걸 보면 제 예감이 적중했죠..

드라마를 보다보니 넘 재미는 거에요..
그래서 자연스레 원작에도 눈이 가더라구요..
대부분 반응이 닭살스럽고 재밌다고 하더라구요...그러니 끌리죠..
책을 사자니 부담스럽고( 아줌마다 보니 제가 보고픈 책은 도서관에서 대여 ;;, 애들 책은 사주죠 ㅎ;;)
도서관에 가니 예약이 쭈~~욱 잡혀 있고 ㅡㅡ;

에잇에잇~ 하면서 있는데 카타리나남이 책을 보내 주셨어용. 고맙구로 ^^
하루만에 다 읽어 버렸죠...
성스 드라마 생각하면서 말이죠..

근데요...솔직히 원작은 드라마보다  재미가 없는것 같아요 ;;
긴장감이 없어요..

사진출처- KBS 성균관 스캔들

원작의 선준은 너무 완벽해요..모든걸 다 갖춘데다가 자상하기까지 하죠..드마라처럼 저렇게 까칠하지도 않아요
너무 완벽해서 사람 같지도 않은 ㅡㅡ;
거기다가 윤희 역시...음....거의 첫눈에 선준에게 꽂혔어요 ;;
좀 안달하는 느낌이라 별루 였구요 ;;


 

걸오 역시..책 보면 절대 걸오앓이 안돼요!
책보시고 걸오앓이 한다는 분 계시면 제 손에 장을 지지겠어요 ㅡㅡ;

예전에도 제가 지나가는 말로 글을 쓴적이 있는데, 책속의 걸오는 드라마처럼 매력적이지 않아요.
삼국지에 장비 + 산적 같은 느낌이랄까...제가 느끼는 책속의 걸오는 그랬어요..( 그..그...그렇다고 돌 던지지 마삼ㅎ)
아픔이 있는 걸오임에도 불구하고..그런걸 느낄수 있는게 몇몇 장면에서 잠시인데..것두 그닥 와닿지 않구요 ;;
( 제 감정이 메말라서 일까요 ㅜㅜ)





여림요..
아휴...
드라마 여림 보면 얼마나 귀여워요~사랑스럽기도 하구요...볼때마다 감탄을 금할길이 없는데...
쩝...책속의 여림...은...뭐라고 표현을 할까요...돌 날아 올것 같은데;;;
웬지 내시같은 느낌이에요  하~악! ㅡㅡ;

가장 중요한건 뭐냐면요...
극적인 긴장감이 없어요.. 전 저만 그런줄 알았거든요..

저랑, 딸~신랑~셋이서 이 책을 읽었는데요...
셋다 똑같은 반응이에요.. 재미가 아예 없다는건 아니구요..
긴장감이 많이 떨어진다구요 ^^

소설 안 읽고 허구헌날 마음 다스리는 책 읽어서 그런가 했드랬죠 ( 넘 많이 다스렸어 ㅡㅡ;)
근데, 울딸도 그러더라구요..긴장감이 없다구...^^
전 저만 그런줄 알고 걱정했드랬죠 ;;;

사건들이 이것저것 생기긴 하는데요...그 사건들속에서 안절부절 못하고 그래야 하는데, 그냥 무던하게 아무 생각
없이 책장을 넘기게 되더라구요 ㅜㅜ

어떤 분들은 드라마를 좀 질질 끄는 경향이 있다고 말씀 하시던데요...책보다 훨 나아요..ㅎㅎ

대신에 책을 재밌게 읽는 방법은요..

드라마 캐릭터들 있죠...그 말투, 행동 생각하면서 읽으면 정말 재밌지 싶어요..
드라마 대입없이 읽으면요..드라마처럼 홀릭 될만큼은 아니에요

걸오앓이? 여림 홀릭? 택도 없는 소리죠 ^^;;
책 읽고 걸오 앓이 하시는 분 계시면 흠흠흠...ㅎㅎ;;

그래서 작가의 필력과~ 원작의 인물을 그처럼 멋지게 소화해낸 배우들의 연기력에 감탄~또 감탄하고 있죠..
제 생각엔 효은 빼고는 배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다 못해 새로운 캐릭터를 창출해 낸것 같아요.
아주 매력이 넘치거든요..주.조연 모든 출연자들이 말이죠 ^^

원작을 읽으실땐 성스 드라마 캐릭터를 대입해서 읽으세요...그럼 재밌습니다 ㅎ
그리고...성스는 정말 원작보다 훨 낫습니다요 ^^

다른글 더보기
두남자의 잠자리 쟁탈전! 이런모습 처음이야~
유쾌! 상쾌! 통쾌했던 선준의 대반격!
첫사랑에서 답을 찾다! 선준 앓이 아닌 걸오앓이 이유
윤희에게 보내는 걸오의 연서
시청자는 걸오앓이,걸오&선준은 윤희 앓이-성균관 스캔들
여림이 선준과 윤희를 무인도로 보낸 진짜 이유! 성균관 스캔들
성균관 스캔들, 발칙한 옥의 티
여림 용하의 재밌는 잘금 4인방 이야기- 성균관 스캔들
걸오앓이! 키다리아저씨가 된 걸오의 미친 존재감- 성균관 스캔들
성균관스캔들, 커피프린스와 닮은 동성애드라마?선준의 윤희에 대한 마음 변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생명수농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미스터브랜드 2010.10.24 07: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원작이 따로 있군요..전혀 몰랐네요.
    때로는 드라마나 영화가 원작 보다 못한 경우도 있는데
    성스는 드라마가 극적 긴장감이나 재미요소가 더 많은
    가 봅니다.

  2. DDing 2010.10.24 07: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원작의 아쉬운 부분을 드라마가 잘 해결해 준 흔치 않은 케이스같아요. ㅎㅎ
    대게는 원작이 있는 경우 그만큼 그려내지 못하는 경우가 많은데 말이죠. ^^

  3. 펨께 2010.10.24 07: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원작은 원작대로 드라마는 드라마대로 둘다 좋다고 생각하고 있슴당.ㅎ
    원작을 읽은 대부분 사람들이 원작보다 드라마가 좋다고 평가하시는 것 같더군요.

  4. 하늘엔별 2010.10.24 07: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만원짜리 도서상품권이 생겨서 토요일에 주문해 놨습니다.
    드라마도 날잡아서 한꺼번에 다 보려고요.
    그 전에 책부터 읽어두려는 속셈이죠. ㅋㅋㅋ

  5. 2010.10.24 07: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6. 나이스블루 2010.10.24 08: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원작의 존재감..성균관스캔들을 더욱 재미있게 하는 것 같습니다.

  7. 초록누리 2010.10.24 09: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리나님이 보내 주셨구나..리나님께 삐짐.ㅎㅎㅎ
    리나님이 가까이 있으면 보내줄 수 있다고 했는데, 진짜로는 안삐졌음.
    저는 정말 원작 구하기가 힘이 드니 궁금해요.
    다음에 한국에서 짐 올 일 있으면 보내달라고 할려고요.
    원작이 너무 궁금하네요.
    저는 드라마만으로도 감지덕지랍니다^^

  8. 갓쉰동 2010.10.24 09: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원작과 비교해보는 재미도 솔솔한데.. 요즘은 원작 따로, 드라마 따로인게 너무 많아서링... ㅋㅋ

  9. Yujin 2010.10.24 11: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나 드라마는 역시 원작에 근접해야 실망도 덜한법인데요^^

  10. 가랑앓이 1인입니다 2010.10.24 11: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10회쯤 보고 원작을 읽었는데요..규장각편까지 쭈~욱~
    처음엔 원작이 훨씬훨씬 재미있었습니다..
    오히려 원작에 없는 스토리가 드라마에 나와서 짜증도 냈었다는..ㅎㅎ
    원작의 이선준은 완벽 그자체죠..처음엔 그것이 좋았는데..
    드라마를 보다보니..까탈쟁이 이선준도 너무 매력적인겁니다..
    고민하는 모습..어리버리한 모습..그리고 책에서는 볼 수 없는 이선준의 "진짜"미소..
    특히 중후반부로 갈수록..명대사가 빵빵 터지는데..어느새 원작이 샤악 잊혀지더군요 ㅎㅎㅎ
    드라마가 끝나면 원작 복습하고, 다 읽고나면 드라마 복습하려구요..
    배우들 모습을 원작에 대입해서 보면 스토리가 머리속에 쏙쏙 들어오거든요..사실감도 느껴지고 ㅎㅎㅎ
    결론은..둘다 각자 나름의 재미가 너무 좋아서..우열을 가리긴 어렵네요..^_^
    아, 원작은..제가 느끼기로는 성균관 편보다 규장각편이 더 재미있었습니다..
    물랑의 알콩달콩함이 좀 적었지만..걸림의 매력은 규장각편이 더 좋은 거 같았습니다..특히 여림 짱~
    규장각편도 드라마로 해주면 좋은데..아니면 SP 극장판으로라도..TㅅT
    영상으로 만든 규장각편..너무너무 보고싶네요..

  11. 하하하... 2010.10.24 13: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원작읽고 걸오앓이햇어요.....하하하하하하핫
    원작이 훨씩 재미있구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시작 전에는 걸오 역에 맞지 않는다며 욕했던 아인군께 미안할 정도로 잘어울리시더라구요!
    덕분에 지금도 걸오앓이중입니다!!!

  12. 서녕이 2010.10.24 13: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아르테미스님이 살짝 씩 원작의 내용으로 미리 드라마를 추측해주시는 것이 너무 좋아 성균관하길 기다릴때 들어오곤 하는데요...ㅎㅎ
    원작보다 드라마의 인물들이 더 매력적이라니...
    더더더 드라마속 4인방에 애정이 가네요^^
    내일은 월요일이지만..
    성스가 하니 어서 오라~기다려 집니다!!

    그런데 규장각편..은 이야기가 쭉~이어지는 건가요??

  13. 해피선샤인 2010.10.24 15: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성스폐인이시군요~ 저는 드라마를 안 보다보니..ㅎㅎ
    내일 성스하네여~

  14. mami5 2010.10.24 18: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책보담 실제 보는 드라마가 더 재미 있을 것 같으네요..^^
    아르님 성스 재미나더군요..^^

  15. Tina 2010.10.24 23: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원작 보고 걸오않이한 사람 여기 또^^; 전 처음부터 걸오가 좋았더랬죠~(아줌마들은 선준을 좋아하고 어린 친구들은 걸오를 좋아한다는데 저는 아줌마인데도 왜 그럴까요?) 전 원작을 읽을 당시에 선덕여왕이 한창 방영중이어서 자꾸만 걸오의 비주얼이 저도 모르게 비담 김남길로 상상됐다지요^^; 유아인군이 걸오를 맡는다
    해서 저도 좀 의아했었는데 지금은 뭐~ 책속 걸오가 그대로 살아나온듯해서 얼마나 감사한지~ 그리고 여림은 정말로 책보다 드라마속 여림이 훨씬훨씬 근ㄴ사한 듯!

  16. 나날 2010.10.25 0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드라마 먼저 보고 소설을 봤는데요..뭐랄까..드라마 캐릭터 생각하면서 보면 막 설렘ㅋㅋㅋㅋㅋ

  17. 성스 2010.10.25 05: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드라마보고 책을 읽었어요
    규장각~~도 읽었는데요, 규장각이 더 재미있답니다 .
    긴장감도 훨씬 더 있구요, 캐릭터의 특징도 잘 표현되있어요
    성균관~~은 저도 원작이 별로 재미 없었어요--;

  18. 카타리나^^ 2010.10.25 08: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원작보고 여림이는 에휴...이랬다가......드라마보고 다시 읽으면
    웬지 묘하게 캐릭터를 매치되어서 인지 더 재밌다는....오호호호..

  19. tensi9 2010.10.25 15: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원작.. 음.. 나름 재미있게 읽은것 같아요..

    저두 드라마를 생각하면서 읽었거든요.. 근데.. 규장각 까지 가다보니 조금은 지루한 느낌이랄까...

    그런것 같아요...

    어떻든 간에.. 아줌마 마음 설레이게 하는 잘금4인방이 있는 성스는 드라마나 원작이나.. 둘다 최고예요..^^